아리랑2호 위성 7월 발사

2006.03.09 09:02
국산 다목적 실용위성 아리랑 2호가 7월에 발사된다. 한국항공우주연구원은 아리랑 2호 개발이 완료돼 7월 발사를 목표로 현재 최종 점검 중이라고 8일 밝혔다. 또 아리랑 2호를 쏘아 올릴 러시아 발사체 ‘로콧(Rockot)’도 막바지 조립 단계에 있다. 아리랑 2호에 장착될 카메라는 해상도가 1m급으로, 가로 세로 1m인 면적을 한 점으로 인식한다. 이 정도 해상도이면 자동차나 탱크의 대체적인 윤곽을 알 수 있는 수준이다.

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!

이 기사 어떠셨어요?

댓글 0

작성하기

    의견쓰기 폼
    0/150