무지개가 뜬 남태평양 천국 같은 섬

2016.08.28 15:00
[비주얼 사이언스]
팝뉴스 제공
팝뉴스 제공

 

드론으로 촬영한 사진을 공유하는 SNS ‘드론스타그램‘에서 인기가 높은 이미지다.


보트를 타야 갈 수 있는 외딴 섬이다. 사람들은 바닷가에 앉아 석양을 기다리고 있었다. 타히티의 맥주 히나노를 마시면서.


드론을 띄워서 촬영한 사진을 보면 깨끗하고 맑은 바다와 작은 섬이 아름답다. 사람들은 여유와 평화를 만끽하고 있다. 그런데 이 사진을 특별하게 만드는 것은 먼 풍경이다. 뒤쪽에서는 비가 내렸다고 한다. 그리고 무지개도 떴다.


맑은 하늘과 폭우와 무지개와 파란 바다가 사진 한 장 속에 들어 있다. 기대하지 못한 깜짝 사진이다. 장소는 프랑스령 폴리네시아의 타하아섬이다.

 

 

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!

댓글 0

작성하기

    의견쓰기 폼
    0/150